AD
  • 강성진 / 사진=MBC 캡처
'라디오스타' 강성진이 근황을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신성우, 엄기준, 강성진, 이건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성진은 "반찬가게는 사기 당했다기보다 투자 실패였다. 오히려 너무 잘 돼서 독이 됐다. 두 달 만에 전국 7개 지점으로 확대했는데 책임질 수 있을 정도만 했어야 했다. 지금은 전부 폐업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요즘은 아내 덕을 보고 산다. 최근에 제가 일에 대한 공백이 많아서 아내가 절 돕고 있다. 아내가 홈쇼핑도 하고 그래서 덕분에 큰 타격이 없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3 23:24:5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