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바하' 주연배우 박정민 /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제 연기보다 영화 자체에 대한 응원이 100%입니다."

영화 '사바하'의 주연배우 박정민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박정민은 13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의 언론배급시사회 후 이어진 기자 간담회에서 "제가 연기한 영화고 촬영했는데도 오늘 꽤 재미있게 봤다. 개인적으로 제 연기에 대한 초조함보다는 영화 한 편에 대한 100% 응원이 들어간 작품은 이번이 처음인 것 같다"고 말했다.

박정민은 이어 "이야기가 주인공인 영화의 서사가 많은 분들께 잘 다가가서 재미있게 느껴졌으면 한다"고 밝혔다.

영화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박정민은 극 중 박 목사(이정재)가 쫓게 되는 의문의 정비공 나한 역을 맡아 미스테리를 극대화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3 19:06:53   수정시간 : 2019/02/13 19:12:5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