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미운 우리 새끼'에 얼짱 파이터 이수연이 깜짝 놀랄 실력으로 이상민을 단번에 무너뜨렸다.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보성은 이상민에게 여성 파이터와의 스파링을 제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등장한 이종격투기선수 이수연은 헤드기어도 쓰지 않은 채 이상민과 붙었다. 이수연은 시작하자마자 미소는 온데간데없이 남다른 속도로 공격해 이상민을 30초 만에 쓰러뜨렸다. 결국 이상민의 기권으로 대결은 빠르게 마무리됐다.

경기가 끝난 뒤 이상민은 허탈한 표정을 지었다. 이에 김보성은 "나도 몸이 예전 같지 않다. 펀치는 살아있는데 스피드가 예전 같지가 않다. 옛날에는 내가 내 주먹이 안보였다"고 허세를 부려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0 21:54:3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