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2TV '하나뿐인 내편' 방송화면 캡처
피자 프랜차이즈 전문업체 '피자 헤븐'이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PPL(간접광고)로 등장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0일 방송된 '하나뿐인 내편'에서 김미란(나혜미)는 거대한 크기의 피자를 보고 "와 크다. 토핑도 많고"라며 감탄했다.

이어 소양자(임예진) 역시 "가격도 착한데 사장님 이거 팔아서 남는 게 있는지 모르겠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방송에 등장한 '피자 헤븐'(PIZZA Heaven)으로, 메뉴와 가격 등 자세한 사항은 '피자 헤븐' 공식 홈페이지(www.pizzaheaven.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0 21:11:5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