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개그우먼 조혜련이 뮤지컬 배우에 도전한 사연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뮤지컬 '메노포즈'의 조혜련, 황석정, 김선경, 박준면, 홍지민 등이 출연했다.

이날 조혜련은 "제2의 옥주현을 노리고 있다"며 "옥주현이 통통했을 때 날 닮았다는 말을 듣고 살을 뺐다더라"며 "뮤지컬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모습이 멋져보여서 뮤지컬 배우에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나도 짧지만 뮤지컬로 옥주현처럼 되겠다고 했더니 많은 분들이..."라며 말을 잇지 못해 웃음을 안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22:31:0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