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손예진 인스타그램
동갑내기 배우 현빈(37)과 손예진(37)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소속사 측은 이를 즉각 부인했지만, 의혹은 계속되고 있다.

9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 SNS에는 현빈과 손예진, 손예진의 부모가 함께 골프를 친 뒤 삼게탕 전문점에서 다정한 분위기 속 식사를 즐겼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또 다른 누리꾼은 "현빈과 손예진이 LA에 있다"며 열애설에 불을 지폈다.

이에 대해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10일 "손예진이 홀로 여행 중이다. 원래 혼자 여행 다니는 것을 좋아한다"먀 "손예진 부모님은 현재 국내에 머무르고 있다. 손예진과 현빈이 미국에서 손예진의 부모님과 함께 식사를 했다는 것은 말이 안 되는 일"이라고 부인했다.

  • 현빈, 손예진.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현빈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 측 역시 현빈이 개인 업무 상 해외에 있긴 하지만 손예진과 동반 여행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그러나 누리꾼의 목격설과 더불어 두 사람이 각각 해외에 있다는 사실이 확인되며, 의심의 눈초리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현빈은 현재 tvN 주말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 중이다. 손예진은 영화 '협상' 이후 차기작을 고심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1 13:42:4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