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2018 MBC 연예대상'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2018 MBC 연예대상' 감스트가 버라이어티 신인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는 '2018 MBC 연예대상'이 열렸다.

이날 아프리카TV 축구 BJ 겸 방송인 감스트는 버라이어티 부문 신인상을 받았다. 그는 장난기 넘치는 평소 모습과 달리 떨리는 목소리로 "이 자리에 초대된 것만 해도 영광이라고 생각한다. 부족한 저에게 큰 상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감스트는 "'라디오스타' 나갔을 때도 MC 분들이 편하게 해주셔서 감사했다. 김구라 형님이 저에게 던져주신 말이 큰 의미가 된 것 같다. 정말 열심히 하겠다. 아빠가 이거 꼭 보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감스트는 MBC 예능프로그램 '진짜 사나이 300'을 통해 남다른 예능감을 드러낸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29 21:55:35   수정시간 : 2018/12/29 22:31:5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