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N '#좋맛탱 : 좋은 맛에 취하다'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좋맛탱' 김민규가 김향기에게 입맞춤했다.

24일 방송된 tvN 2부작 드라마 '#좋맛탱 : 좋은 맛에 취하다'(이하 '좋맛탱')에서는 이연남(김민규)이 짝사랑하는 정충남(김향기)에게 입을 맞추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연남과 충남은 함께 대학교 동아리 디저트 주점에서 일했다. 남다른 열정을 불태우며 고생하는 연남을 위해 충남은 불꽃놀이가 잘 보이는 학교 실내로 이끌었다. 연남은 "뭘 그렇게 열심히 해. 다들 건성으로 하는데"라며 다정하게 그를 걱정했다.

이내 불꽃놀이가 시작됐고 충남은 창문으로 달려간 뒤 의자 위에 올라 감상했다. 하지만 충남은 폭죽 소리에 놀라 휘청거렸고, 연남이 이를 잡아줬다. 이어 연남은 번쩍 그를 들어서 내려놓은 채 충남의 허리를 감싸 안은 채 다가가 키스했다. 충남은 연남의 기습 키스에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좋맛탱'은 충남 서산에서 상경한 새내기 정충남과 연남동 토박이 이연남이 만나 벌어지는 디저트처럼 달콤한 스무살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25 00:38:3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