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2018 KBS 연예대상' 방송화면 캡처
'2018 KBS 연예대상' 코미디 부문 신인상은 김니나, 이승환이 받았다.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신관에서는 '2018 KBS 연예대상'이 개최됐다. 이날 진행은 신현준, 설현, 윤시윤이 맡았다.

이날 여자 신인상 코미디 부문 후보로는 김니나, 장하나, 황정혜, 최희령이 올랐다. 코미디 부문 신인상의 영예는 '다있show' '밥 잘 사주는 예뻤던 누나' 코너에서 활약한 김니나에게 돌아갔다.

무대에 오른 김니나는 "하나랑 저랑 잘 안 풀려서 내년에 손잡고 유명한 점집에서 굿하러 가기로 했다. 그런데 하나야 미안해, 너 혼자 가야겠다"라며 재치있는 소감을 밝혔다. 그는 "더 재미있는 개그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남자 신인상 코미디 부문 후보로는 이승환, 박진호, 심문규, 배정근, 이재율이 올랐다. 수상자는 '다있show' '봉숭아학당' 코너에서 남다른 활약을 보였던 이승환이었다.

이승환은 "군대에 있는 GD형 빈자리 메꾸려다 이렇게 상까지 받게 됐다"라며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더 열심히 하고 한 번 더 얼굴 비치고 한 번 더 웃길 수 있는 코미디언이 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22 22:08:2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