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걸그룹 EXID 솔지가 '보여줄게' '제발'을 열창하며 가창력을 입증했다.

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EXID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솔지는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5연승을 했던 경험을 털어놓은 뒤, '동막골 소녀' 가면을 쓴 채 가수 에일리의 '보여줄게'를 열창했다.

또한, 솔지는 '아는 형님'의 요구에 따라 가수 이소라의 '제발'을 불렀고, 감성적인 보컬과 폭발적인 고음으로 스튜디오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노래가 끝난 뒤 김희철은 "눈물 나오려고 그런다. 이 노래 워낙 좋아한다"라며 눈물을 닦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22:09:2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