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놀라운 토요일'에 터보의 데뷔곡 '나 어릴 적 꿈' 가사가 문제로 등장했다.

8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레드벨벳 웬디와 조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첫 미션곡은 90년대 가요계를 풍미한 그룹 터보의 노래 '나 어릴 적 꿈'이었다. 이 곡은 애시드 하우스 뮤직을 표방한 최첨단 리듬과 대중적인 멜로디를 접목한 크로스오버 댄스 뮤직으로 터보의 데뷔곡이자 초고속 히트를 기록한 곡이다.

'나 어릴 적 꿈' 랩 가사를 맞추라는 말에 샤이니 키는 "뭐 하는 거냐. 매주"라며 버럭 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음은 터보의 '나 어릴 적 꿈' 가사 일부.

워 워워워 워워워- 너를 나만에 여자로 만들겠다는 꿈이 생긴거야 어떤 어려움이 있더라도 이룰꺼야 Rap 늘 내가 키워왔던 소중했던 내꿈은 우리 아빠가 좋아하던 대통령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20:04:56   수정시간 : 2018/12/08 20:06:0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