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김연지가 가슴 뭉클한 무대를 선보였다.

8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故 김현식&유재하 편이 그려졌다.

이날 김연지는 김현식, 유재하가 부른 '가리워진 길'을 선택했다. 그는 무대 전 "두 전설이 함께 불렀던 곡이다"라며 "두 전설과 함께하는 무대가 포인트다. 여러분들도 선배님들이 함께한다는 느낌을 받으셨으면 좋겠다"라고 설명했다.

무대에서 김연지는 김현식·유재하의 음성과 함께 듀엣 방식으로 노래를 열창, 완벽한 하모니를 선사했다.

MC 정재형은 "두 전설이 함께 불렀던 노래를 한 무대에서 연주하는데 너무 뭉클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19:16:0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