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조수애 아나운서 박서원 대표가 결혼한다. 사진=JTBC, 박서원 SNS
조수애(26) 아나운서가 두산 박서원(39) 대표가 백년가약을 맺는다.

조수애 아나운서와 박서원 대표는 8일 오후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이날 결혼식은 친지와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한 가운데 철저한 보안 속에 진행될 예정이다.

조수애 아나운서는 1992년 생으로 홍익대학교에서 불어불문학을 전공했다. 지난 2016년 1800대1의 경쟁률을 뚫고 JTBC 아나운서로 입사해 'JTBC 아침&' 등을 진행했다. 결혼 후 내조에 전념하기 위해 최근 JTBC에 퇴사 의사를 밝혔다.

박서원 대표는 박용만 두산 인프라코어 회장의 장남이다. 두산 계열사인 광고대행사 오리콤 총괄 부사장을 거쳐 두산그룹 전무이자 두산매거진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8 09:16:24   수정시간 : 2018/12/08 09:19:5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