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나혼자산다' 성훈이 은행을 찾았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OTP 카드 발급을 위해 은행을 찾은 배우 성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은행 직원은 "OTP란 게 일회용 비밀번호 생성기다. 비용은 만 원이다"라고 설명했다. 성훈은 "생각보다 비용이 저렴하진 않다"라면서 직원의 안내에 따라 OTP 카드를 발급받았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헨리는 "OTP 카드를 처음 본다. 정말 신기하다"며 감탄했다. 성훈은 "너도 처음 보냐. 이건 아무리 봐도 신기하다"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7 23:35:29   수정시간 : 2018/12/07 23:42:4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