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박신혜, 현빈.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이 서로를 극찬했다.

28일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진행된 tvN 새 토일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극본 송재정 / 연출 안길호)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현빈, 박신혜, 김의성, 박훈이 참석했다.

이날 현빈은 상대역 박신혜에 대해 "나이는 어리지만 연기 경력도 많고 열정도 많다"면서 "그런 모습에 자극을 받으면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밝혔다.

이에 박신혜 역시 "국내에서 촬영 후 해외로 나갔는데, 촬영이 끝나면 맥주도 한 잔 하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그래서 더 편하게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화답했다.

한편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고, 여주인공 정희주(박신혜)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묵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리는 서스펜스 로맨스 드라마. 오는 12월 1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28 14:21:3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