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베니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가수 베니(본명 배소민·41)가 남편인 배우 안용준(32)과 달달한 데이트를 즐겼다.

10일 베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엄마 생신 데이트. 엄마 아빠가 손 잡고 걸으시는 뒷모습. 우리도 나중에 저렇게 걷자. 행복한 가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베니와 안용준이 다정한 포즈를 취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는 두 사람과 베니의 부모님이 함께 찍은 모습 등이 담겨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베니와 안용준은 2015년 9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 사진=베니 인스타그램
  • 사진=베니 인스타그램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0/10 15:25:2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