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 tvN '미스터 션샤인'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미스터 션샤인'에 등장한 정미칠적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고종(이승준)을 폐위시키려는 정미칠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정미칠적'은 헤이그 특사 파견을 항의하며 고종에게 "황제 자리를 양위하고 일선에서 물러나라"고 압박했다.

정미칠적은 대한제국에서 1905년 을사늑약(제2차 한일협약) 체결 2년 후인 1907년 정미년 7월에 체결된 '한일신협약'(제3차 한일협약 또는 정미7조약) 조인에 찬성한 내각 대신 7인을 가리킨다.

농상공부대신 송병준, 군부대신 이병무, 탁지부대신 고영희, 법부대신 조중응, 학부대신 이재곤, 내부대신 임선준, 내각총리대신 이완용 등이 있다.

한편, 이날 배우 박정민은 안창호 역할로 특별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7 08:36:5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