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션샤인'의 박정민이 안창호 역할로 등장했다.

16일 방송된 '미스터션샤인'에서는 감옥에서 출소한 유진초이(이병헌)가 안창호(박정민)를 만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서로가 조선인인 것을 확인한 두 사람. 유진 초이는 의문의 남성에게 "러일전쟁은 일본의 승리로 끝이 났다. 을사늑약도 맺고 주권도 강제로 빼앗겼다. 통감부가 설치되고 일본의 명령 아래 대한제국의 통치가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후 이별할 시간이 온 가운데, 유진 초이는 남성에게 이름을 물었고 그 남성은 자신을 안창호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나도 조선을 지키는 의병 중 하나다"라고 덧붙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22:37:19   수정시간 : 2018/09/16 22:37:2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