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BS ‘미운우리새끼’에 만능 엔터테이너 임창정이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16일 방송되는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연예계 대표 ‘다둥이 아빠’ 임창정이 출연해 母벤져스와 역대급 꿀케미를 뽐낸다.

이날 스튜디오에서 어머니들은 임창정을 보자마자 앞다투어 소녀팬(?) 모드를 발동해 그 어느 때 보다 유쾌한 분위기가 조성됐다.

특히 ‘아들 넷’을 키우고 있는 임창정은 아들만 키우고 있는 김건모, 박수홍, 김종국의 어머니와 진한 동지애(?)를 형성해 눈길을 끌었다.

임창정의 ‘아들 넷’ 육아 고충담을 듣던 김종국의 어머니는 깊이 공감하며 “그래도, 집은 안 무너졌죠?”라고 넌지시 물어봐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이런 가운데 임창정은 母벤져스를 위해 무반주로 즉석에서 ‘소주 한 잔’을 열창해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했다는 후문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20:34:2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