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선미가 라면죽을 선보였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를 위해 특식을 준비하는 선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선미는 라면죽을 끓여 푸짐한 한 상을 차렸다.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는 "예상한 맛이지만 맛있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선미는 "라면 하나 먹고 양이 좀 아쉬울 때 딱 좋다. 이게 진짜 간단한데 맛있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5 23:41:5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