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한혜진이 연인 전현무에게 호감을 느낀 순간을 털어놨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남자친구 전현무와의 썸에 대해 언급하는 한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나래는 "과거 전현무와 등산한 게 썸으로 이어졌냐"고 질문했다. 한혜진이 선뜻 대답하지 못하자 전현무는 그를 뚫어지게 쳐다봐 웃음을 안겼다.

그러나 한혜진은 "그때가 아니었다. 훨씬 전이었던 것 같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함께 라디오를 할 때부터 호감이 있었다. 그런데 전현무가 안 믿더라. '웃기고 있네' 했다"고 설명했다. 한혜진이 전현무가 진행하는 라디오에 게스트로 출연한 것은 일명 '등산 사건'보다 1년도 더 전이다.

이에 전현무는 "녹음이 끝난 후 호감이 있으면 인사를 하지 않냐. 한혜진은 항상 화가 나있었다"며 의심을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

박나래는 "한혜진이 진짜 싫었으면 라디오에 나가지도 않았을 것"이라 말했고 한혜진은 "오빠는 박나래보다 나를 모른다"며 서운한 티를 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5 08:47:4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