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재명 지사 여배우 스캔들 의혹 당사자인 배우 김부선씨가 14일 오후 경기 분당경찰서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김봉진 기자 view@hankooki.com
[스포츠한국 김봉진 기자] 이재명 지사 여배우 스캔들 의혹 당사자인 배우 김부선씨와 강용석 변호사가 14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 분당경찰서에 출석하고 있다.

이날 김씨는 법무법인 ‘넥스트로’의 강용석 변호사를 대동하고 경찰서에 출석했다.

앞서 김씨는 지난달 22일 이 사건과 관련해 분당경찰서에 출석한 뒤 30분 만에 귀가했다.

성남 분당경찰서는 ‘이재명캠프 가짜뉴스대책단’이 김부선씨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한 사건과 관련해 이날 김씨를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5 02:00:0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