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차은우가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14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에서는 도경석(차은우)과의 연애를 밝히기로 결심한 강미래(임수향)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미래는 "계속 이렇게 몰래 만나야 한다면 슬프다"며 용기를 냈다. 강미래는 화학과 동기들에게 도경석과의 연인 사이를 고백했고 도경석 또한 강미래를 여자친구로 소개했다. 이에 동기들은 "어울린다" "부럽다"며 축하했지만 현수아(조우리)는 분노를 삭힌 채 애써 아무렇지 않은 척 했다.

분노 속 현수아의 실체도 까발려졌다. 게워내는 모습을 들킨 것. 비난하는 동기들 앞에서 강미래는 애써 보호하려 했지만 현수아는 "나 동정하냐? 도경석이랑 사귀니까 급이 올라간 것 같냐? 네가 이긴 것 같냐? 웃긴다. 너 안 고쳤으면 도경석 만날 수 있었을 것 같냐? 주제 넘게 내 걱정하지 마라"고 쏘아붙였다.

방송 말미 강미래는 도경석과 트라우마를 극복하기로 결심한 상황. 외모로 인해 학창 시절 아픔이 있는 강미래는 "내가 계속 옛날 얼굴로 살았으면 네가 날 좋아했을까"라고 물었고 도경석은 "상관 없다"며 다독였다. 이에 강미래는 "이거 봤는데도 나 좋아하면 진짜 좋아하는 거다"며 과거 사진을 꺼내보였고 도경석은 키스로 화답했다.

한편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과거를 숨기고 싶었던 강미래(임수향)와 그의 과거를 알고 있는 남자 도경석(차은우)의 캠퍼스 라이프를 담는 드라마.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5 00:37:3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