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올리브 캡처
'밥블레스유' 이영자가 정해인에게 맛집 리스트를 선물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에서는 배우 정해인과 만난 이영자, 송은이, 김숙, 최화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해인은 "너무 재밌다. 이영자 선배님 특유의 화법이 참 좋다. 저도 낯가림이 심한 편인데 되게 혼란스럽지가 않다"며 "저도 맥주, 고기 진짜 좋아한다. 곧 어머니 생신이라 고기 먹을 것 같다. 이베리코 돼지고기 먹으러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이영자는 "누나가 리스트 쫙 뽑아서 다 알아서 해주겠다. 미리 얘기만 하라"며 맛집 리스트까지 선물해 눈길을 모았다. 정해인은 "대박이다. 너무 감사하다. 여기 맛집들을 다 가보고 누님께 감사 연락드리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21:39:14   수정시간 : 2018/09/13 21:42: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