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현아, 이던. 사진=김봉진 기자 view@hankooki.com
현아와 펜타곤 멤버 이던이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퇴출당한 사실을 기사를 통해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13일 일간스포츠는 한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어 "현아와 이던이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동반 퇴출된 사실을 오늘 기사를 보고 접해 당황했다"고 보도했다. 현아와 이던에 사전 통보 없이 퇴출이 결정된 셈이다.

이날 큐브 측은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왔다"며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과 신뢰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돼 퇴출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달 2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소속사는 즉각 이를 부인했지만, 다음날인 3일 현아와 이던은 "팬들에게 솔직하고 싶다"며 스스로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공개 열애 이후 큐브 측은 현아와 이던, 후이가 함께 속해있는 프로젝트 그룹 트리플H의 활동을 예정보다 일찍 종료했다. 또한 당분간 펜타곤에서 이던을 제외하고 그룹 활동을 이어간다고 알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16:05:1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