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장서윤 기자]오는 10월 10일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국내 멀티테이너 배우 그룹 '더 맨 블랙(The Man Black)'의 쇼케이스가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다.

‘더 맨 블랙’은 (주)스타디움이 실시한 오디션을 통해 전국에서 모인 재능 있는 신인 가운데 선발한 그룹이다. 차별화된 트레이닝 시스템을 거쳐 탄생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배우 그룹이라는 점에서 이슈가 되어 왔다.

최종 10명으로 구성된 '더 맨 블랙‘의 멤버는 강태우, 고우진, 신정유, 엄세웅, 윤준원, 이형석, 정진환, 천승호, 최성용, 최찬이로 기본 연기력부터 예능감, 노래, 춤, 모델, 디제잉까지 다양한 재능을 갖추고 있어 차세대 한류 배우돌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멀티테이너 액터 그룹 ‘더 맨 블랙’의 첫 공식 데뷔가 될 이번 쇼케이스는 멤버들의 매력을 하나씩 소개하는 무대로 꾸며지며 10명의 런웨이로 시작해 감미로운 노래, 춤, 디제잉, 퍼포먼스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 맨 블랙‘ 데뷔 소식이 전해지며 중국, 일본, 홍콩, 태국, 중화권을 비롯 동남아시아 등 콘텐츠 업체들의 제휴 문의로 선계약이 이루어지고 있다.

(주)스타디움은 "서강준 공명 등 5인조로 이루어진 배우그룹 '서프라이즈' 의 성공신화에 이어 선보이는 새로운 10명의 남자배우 그룹이기에 해외에서 반응이 더 먼저 일어나고 있다"며 "'더 맨 블랙'은 스타가 되려는 청소년들한테 각자가 가진 재능을 이끌어주고 꿈을 이루도록 기회를 주고자 시작된 프로젝트로 멀티 활동이 가능한 인재를 키우는 좋은 사례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10월 10일 '더 맨 블랙‘ 쇼케이스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10:52:22   수정시간 : 2018/09/13 10:52:2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