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MBC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여성시대' 홍경민이 스페셜 DJ로 나섰다.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에서는 휴가 중인 DJ 서경석의 빈자리를 채우는 홍경민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서경석과 군대 시절을 함께 한 홍경민은 그때의 추억을 되살리기도. 홍경민은 "오래 전 이야기이긴 하지만 군대 후임이다. 전형적인 밑에 사람의 표본이다. 그래서 내가 성대모사도 한다"며 서경석을 흉내냈다.

DJ 양희은은 "홍경민에게 좋은 일이 많다"며 2세 소식을 축하했다. 홍경민은 "열심히 하고 있다. 둘째가 나온다는 생각하니까 폼 잡을 입장이 아니더라. 정말 닥치는 대로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가장의 책임감을 드러냈다.

한편 MBC 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는 매일 오전 9시 5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09:36:4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