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아이웨딩
김건모 맞선녀가 웨딩업체 직원으로 알려진 가운데 채시라 남편이자 아이패밀리SC 대표 김태욱이 입을 열었다.

3일 김태욱 대표는 한경닷컴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김건모 맞선녀로 화제가 된 김은아 부장이) 개인적으로 SBS '미운 우리 새끼' 출연 섭외를 받고 회사에 '방송을 나갈 수도 있을 거 같다'는 말을 하긴 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 정말 방송으로 나올지는 몰랐다. 저도 어제 방송을 보고 깜짝 놀랐다"며 일각에서 제기된 연예인 인맥 동원 의혹에 대해 부인했다.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앞서 김은아 부장은 지난 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김건모 맞선 상대로 출연했다. 이날 김은아 부장은 자신을 38세 직장인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나 방송 직후 아이패밀리SC의 아이웨딩에서 9년째 근무 중인 사실이 알려지며 홍보 의혹 등에 휩싸였다.

김태욱 대표는 "맞선 결과는 개인적인 부분이라 알 수 었다"면서 "김은아 부장은 제가 정말 아끼는, 지혜로운 직원이다. 이왕 기사화가 될 거라면 예쁘게 나갔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3 11:25:50   수정시간 : 2018/09/03 11:26:3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