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박선호(왼쪽)와 김소혜.사진제공=sidusHQ(왼쪽), 에스앤피엔터테인먼트(오른쪽)
[스포츠한국 최재욱 기자] 배우 박선호와 김소혜가 풋풋한 만남을 그린다.

배우 박선호와 아이오아이 출신 배우 김소혜가 드라맥스 오리지날 드라마 '최고의 치킨'(가제, 극본 박찬영, 감독 이승훈, 제작 메이퀸픽쳐스)에 캐스팅돼 촬영을 준비 중이다.

'최고의 치킨'은 치킨집 운영이 꿈인 대기업 사원과 할아버지에게서 이어받은 목욕탕에 은둔하는 웹툰 작가 지망생의 성장 스토리를 그린다. 박선호와 김소혜는 각각 극중 남녀 주연을 맡아 청춘 성장 스토리에 걸맞은 상큼한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드라마 '최고의 치킨'은 tvN 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박선호와, 단막극과 웹드라마를 통해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김소혜의 첫 미니시리즈 주연작이어서 더욱 기대를 받고 있다.

'최고의 치킨'은 한국과 일본이 합작하는 프로젝트로, 드라마를 통해 청년 창업이라는 소재와 신한류로 인식되고 있는 치킨 문화의 결합을 통해 새로운 한류 붐을 꾀할 예정이다.

두 배우가 출연하는 드라맥스 오리지날 드라마 '최고의 치킨'은 9월 중순 첫 촬영을 시작하여 올해 연말 이후 방송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22 14:46:24   수정시간 : 2018/08/22 14:47:2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