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JTBC 조수애 아나운서가 '막말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조수애는 13일 한 매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뜻하지 않은 논란을 일으켜 죄송하다. 참가자를 감히 비하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더 조심스럽고 신중한 발언으로 방송에 임하겠다"고 자신의 행동을 뉘우쳤다.

한편, 12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5'는 바다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조수애 아나운서는 노래를 들은 뒤 "3번이 바다가 아닌 것 같다. 노래를 못했다"라고 말했고, 바다는 "제가 3번이었다면 진짜 기분 나빴겠다"고 울컥해 눈길을 끌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3 11:09:5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