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 모벤져스가 신혜선-서장훈 러브라인을 위해 분발했다.

1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스페셜 MC로 배우 신혜선이 출연했다.

이날 모벤져스는 서장훈과 신혜선을 엮기 시작했다. 어머님들의 짓궂은 장난에 서장훈과 신혜선은 연신 서로를 향해 고개를 숙이며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에 신동엽은 "신랑 신부 맞절이냐"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건모 모친은 "100회에 뭐라도 이뤄져야 할 텐데"라며 작은 바람을 드러냈다.

계속해서 손사래를 치던 서장훈은 대본을 보며 "이 질문은 못 하겠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신혜선을 향해 "'미우새' 출연자 중 친구삼고 싶은 사람이 있으시면 얘기하시고 없으면 안 하셔도 된다"고 물었다. 신동엽은 "질투하는 거냐"며 또 한번 몰아갔다.

신혜선이 "아이고 죄송하다"며 고개 숙이자 서장훈은 "사과도 하지 마라. 저 혼자 미안한 걸로 하고 끝내자"며 진땀을 흘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2 22:07:22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