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런닝맨'
배우 진기주가 실물이 더 나은 '런닝맨' 멤버로 유재석을 꼽았다.

12일 방송된 SBS '런닝맨'은 '바캉스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진기주와 블랙핑크 제니가 출연했다.

이날 이동 중 전소민은 진기주에게 "실제로 보니까 누가 실물이 제일 잘 생겼냐"고 물었다.

고민하던 진기주는 유재석을 꼽으며 "화면보다 (입이) 덜 튀어나온 것 같다"고 답했다.

이에 하하는 "나중에 안경 벗은 거 봐봐"라고 말했고 전소민은 "(보통 화면에) 1.5배 불게 나오는 것처럼 이도 1.5배 더 튀어 나와 보인다"고 설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2 19:08:0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