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하나 사진='보이스2'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보이스2' 이하나·이진욱이 의문의 살인사건에 분노한다.

OCN 토일드라마 '보이스2'(극본 마진원, 연출 이승영) 측은 11일 첫방송을 앞두고 이하나(강권주 역)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평온해보이던 강권주는 온데간데 없고 코드제로 사건으로 사건 자료를 확인하며 다급한 눈빛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궁금증을 자아낸다.

앞서 공개된 영상에서 강권주는 동료 경찰이 의문의 죽음을 당하자 "우리 골든타임팀을 건드린 걸 후회하게 해주겠다"며 결연한 의지를 드러냈다. 이날 첫방송에서 사건 전말이 밝혀지며 긴장감을 폭발시킬 예정이다. 더불어 미제 사건의 누명을 쓰고 휴직 중이던 형사 도강우(이진욱)와 엮이게 되며 두 사람이 공조를 하게 된 계기가 그려진다.

'보이스2' 제작진은 "오늘 밤 첫 방송부터 강권주와 도강우를 분노에 빠트린 살인 사건이 발생한다.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빠르고 촘촘한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라며 "서로 접점이 없었던 이들이 어떻게 엮이게 됐는지, 왜 함께 공조하게 됐는지, 첫 방송을 통해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OCN '보이스2'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추격 스릴러 드라마. 11일 오후 10시 20분 첫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1 16:54:5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