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4 캡처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비밀언니' 남보라가 이상형을 고백했다.

황보는 3일 방송된 JTBC4 '비밀언니'에서 남보라에게 이상형에 대해 물었다. 남보라는 "홍종현, 로이킴 같은 스타일이 좋다. 무쌍에 키 크고 마르고 얼굴 하얀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남보라는 "나는 요즘 썸이라도 타고 싶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황보가 "마지막 연애가 언제냐"고 묻자, 남보라는 "1년 전이다. 23살 때 첫 연애를 했다. 그래서 '23년 동안 없었는데 고작 1년 없는 걸로 뭐' 이런 생각이 든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04 08:41:4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