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한끼줍쇼'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한끼줍쇼' 이경규가 딸 이예림의 남자친구인 축구선수 김영찬을 직접 언급했다.

1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기성용의 아내이자 배우 한혜진이 출연해 한끼에 도전했다.

이날 이경규는 "남편이 경기에서 지고 오면 어떻게 위로하냐"고 물었고 한혜진은 "나도 어떻게 위로할지 고민을 하게 된다. '어떻게 항상 다 잘하겠냐. 사람이 잘할 때도 있고 못 할 때도 있다. 다 털어버려라"라고 말한다"고 답했다.

이에 이경규는 "우리나라가 월드컵에 9회 연속 진출했다. 이길 수도 있고, 질 수도 있지 않냐. 하지만 축구 사랑이 멈춰서는 안 된다. K리그도 사랑해야 한다"며 다소 수상한 응원을 이어갔다.

이를 듣던 강호동은 "최근 K리그를 사랑하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냐"며 질문을 던ㅈㅓㅆ고 잠시 말을 더듬거리던 이경규는 "예림이 남자친구가 축구선수다. 왜! K리그에 있다. 됐냐?"고 버럭해 웃음을 안겼다.

이경규의 딸 이예림의 남자친구는 현재 K리그 FC안양에서 뛰고 있는 김영찬 선수다. 두 사람은 지난해 6월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2 14:01:54   수정시간 : 2018/07/12 14:51:4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