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잉글랜드 파나마 경기 중계로 '부잣집 아들'이 결방한다. 사진=MBC
잉글랜드 파나마 경기 중계 여파로 '부잣집 아들'이 결방한다.

24일 MBC 편성표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45분부터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잉글랜드와 파나마의 경기가 중계된다. 이어 오후 11시 5분에는 일본과 세네갈의 경기가 중계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 방송됐던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은 이날 결방한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와 tvN '무법변호사', OCN '라이프 온 마스' 등은 정상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4 20:25:08   수정시간 : 2018/06/24 20:26:3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