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인형의 집'
[스포츠한국 박솔잎 기자] KBS 2TV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 박하나가 한상진을 위협했다.

21일 방송되는 '인형의 집'에서는 시도 때도 없이 자신을 조여오는 장명환(한상진)을 협박하는 홍세연(박하나)의 모습이 그려진다.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홍세연은 한상진에게 "내가 가진 하나를 부서트리면 너희들 것은 열 개를 짓이겨버릴 거야"라며 살벌한 위협을 가했다.

앞서 은경혜(왕빛나)는 연봉 2배 인상과 과장 자리를 제의하며 홍세연을 회유했다. 이후 장명환은 "벨라 프로젝트의 모든 사안은 내가 판단하고 내가 결정해"라며 은경혜를 다그쳤다. 물고 물리는 세 사람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증을 더했다.

또 영상 속에는 이재준(이은형)이 자신의 동생 꽃님(배누리)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도 공개됐다. 이재준은 꽃님의 오빠인 척 행세하는 공장장 차대길에게 "지금부터 내가 많은 걸 물어볼 거야. 최선을 다해 대답해, 살고 싶으면"이라 말하며 살벌한 모습을 보이며 갈등을 예고했다.

한편 KBS 2TV '인형의 집'은 굴지의 패션 재벌 은 회장(이호재) 가문을 둘러싼 이들의 욕망과 야망을 그리는 드라마.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1 13:48:03   수정시간 : 2018/06/21 13:48:0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