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나도 엄마야'
[스포츠한국 박솔잎 기자] '나도 엄마야' 우희진·신상혁이 이인혜의 출산 사실을 알게 됐다.

21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나도 엄마야'에서는 최경신(우희진)과 신현준(신상혁)이 대리모 윤지영(이인혜)이 몰래 출산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지영은 힘겹게 낳은 아이를 보고 감격의 눈물을 보였다. 윤지영의 모 조영란(홍여진)은 "아이 건강하다. 기형아 아니다"라며 안도했다.

이어 조영란은 "아이를 최경신 집으로 보내자"라며 윤지영을 설득했다. 그러나 윤지영은 "아이가 기형아일까 봐 낙태를 종용했던 사람들이다. 아이 키울 자격 없다"라며 딱 잘라 거절했다.

하지만 조영란은 계속해서 윤지영을 설득했다. 그리고는 윤지영에게 대리모를 제안했던 의붓오빠 강성남(윤서현)에게 연락해 윤지영의 출산 소식을 알렸다. 이에 강성남은 대리모를 의뢰했던 신현준(신상혁)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놀란 신상혁의 모습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한편 '나도 엄마야'는 대리모라는 이유로 모성을 박탈당한 여자가 새롭게 찾아온 사랑 앞에서 온갖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사랑을 쟁취하며 가족의 소중함, 따뜻한 세상의 의미를 새겨가는 이야기다. 매주 월~금 오전 8시 30분에 방영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1 09:19:25   수정시간 : 2018/06/21 09:21:2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