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tvN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표 ‘묵은지’ 특급 비법이 공개된다.

13일 방송되는 ‘수미네 반찬’ 2화에서는 김수미의 손맛이 고스란히 담긴 맛깔스러운 레시피가 모습을 드러낸다.

이날 밥상을 장식할 메인 식재료는 김수미의 시그니처 메뉴인 묵은지와 제철을 맞은 갑오징어. 김수미는 ‘묵은지 김치찜’, ‘묵은지 목살찜’, ‘갑오징어 순대’ 요리를 계량이 아닌 오로지 60년 경력에서 우러나온 손맛으로 완성한다.

눈대중으로 간을 하는 김수미 덕분에 외국인 요리사 미카엘은 정확한 양념 분량을 이해하지 못한 채 우왕좌왕해 폭소를 안겼다는 후문. 또한 어디에서 공개되지 않았던 김수미표 반찬 비결도 대거 밝혀질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음식이라면 둘째가라면 서러운 노사연의 마냥 행복한 먹방 또한 안방극장을 군침 돌게 만든다. 김수미로부터 “살찔 음식만 좋아한다”는 핀잔을 받으면서도 소신 있게 설탕을 듬뿍 뿌리는가 하면, 묵은지 목살찜을 쉴 새 없이 맛보며 만족한 표정을 드러내 먹신 도우미의 임무를 완수한다.

'수미네 반찬'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3 10:21:0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