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공=롯데시네마 아르떼 / 네이버웹툰
[스포츠한국 최재욱 기자] 영화 '여중생A'로 스크린에 컴백하는 배우 김준면(그룹 EXO 수호)이 올여름 여심 올킬을 예고했다.

'여중생 A'(감독 이경섭, 제작 영화사 울림, 네이버웹툰)는 취미는 게임, 특기는 글쓰기, 자존감 0%의 여중생 '미래'가 처음으로 사귄 현실친구 '백합'과 '태양', 그리고 랜선친구 '재희'와 함께 관계 맺고, 상처 받고,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

김준면은 랜선친구 ‘재희’ 역할을 맡아 한층 성숙해진 연기를 선보인다. 그가 맡은 ‘재희’ 역은 원작 연재 당시 가장 큰 사랑을 받았던 인물 중 하나. 엉뚱한 듯 보이지만 남모를 아픔을 지닌 채 ‘미래’의 고민과 상처를 공감해주는 따뜻함을 가진 ‘재희’ 캐릭터를 김준면은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연출을 맡은 이경섭 감독은 “욕심도 굉장히 많고, 그만큼 노력도 많이 하는 배우다. 특히 큰 눈망울이 위안을 줄 수 있는 이미지였고, 그래서 꼭 같이 하고 싶었다”며 배우로서 거듭 성장해나가는 김준면을 향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현재 방송 중인 MBN 드라마 '리치맨'과 뮤지컬 '웃는 남자', 그리고 영화 '여중생A'까지 무대와 브라운관을 오가며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날을 보내고 있는 김준면이 앞으로 어떤 행보를 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 사진제공=롯데시네마 아르떼 / 네이버웹툰
동명 웹툰을 영화화한 '여중생A'는 공감 100%의 스토리와 김환희, 김준면이 선보일 특별한 우정, 그리고 이종혁, 정다빈, 유재상 등 막강한 연기파 배우의 합세로 기대를 모으며 따뜻한 울림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6월 20일 개봉.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28 17:29:35   수정시간 : 2018/05/28 17:29:3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