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한 가수 태진아가 아내 옥경이에 대해 언급했다.

27일 방송된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스페셜 MC로 출연한 태진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태진아는 "이루가 가수하기 전에는 그러지 않았는데, 데뷔 이후 아내가 변했다"며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섭섭하다기보다는 조금 변했다. 예전에는 따뜻한 계란찜을 해서 줬는데, 이루가 활동하고 나서 식은 것을 냉장고에서 꺼내 주더라"고 말했다.

태진아는 "이후 이루가 들어왔는데 계란찜을 새로 만들어서 주더라. 그걸 보니까 조금 서운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27 21:52:5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