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하트시그널 시즌2'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하트시그널 시즌2' 임현주가 호감을 보이던 김현우에게 갑작스레 선을 그었다.

18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2'에서는 임현주와 김현우의 데이트가 공개됐다.

오프닝에서 양재웅은 "임현주가 언니들과의 대화에서 김현우와 다시 데이트를 하고 싶다고 했다"며 "과연 김현우에게 데이트를 신청할까 궁금하다"고 말했다.

양재웅의 기대와 달리 임현주는 김현우에게 거리를 두는 듯한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윤종신은 "방금 현우가 완전히 빠지고 쑥 들어가는 거 느꼈다"며 임현주의 달라진 태도를 언급했다.

이후 임현주와 김현우는 함께 장을 보기 위해 마트로 향했으나 서먹서먹한 기류가 감돌았다. 김현우는 "왜 이렇게 오늘 차분하냐? 어색하냐? 너 왜 이렇게 공손하냐?"고 물었다.

김현우의 적극적인 질문에도 불구하고 임현주는 입을 다물어 속내에 관심이 쏠린 상황. 김현우가 "나 지금 로봇이랑 있는 거냐?"고 물은 가운데 윤종신, 김이나 등은 임현주의 속마음을 추론했다.

한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는 시그널 하우스에 같이 머물려 '썸'을 타는 청춘 남녀들을 담는 예능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1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23:45:4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