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온스타일
양지원이 그룹 유니티(UNI.T)로 데뷔한 가운데 가수 이효리의 인연이 재조명받고 있다.

양지원은 그룹 스피카로 활동할 당시 KBS 쿨 FM '조정치 하림의 2시'에 출연해 이효리를 언급했다.

이날 '프로듀서인 이효리에게 불만은 없냐'는 질문에 스피카는 "전혀 없다. 방송에서 보이는 것보다 더 인간적이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DJ들이 계속해서 캐묻자 양지원은 "불만은 없는데 질투가 생긴다"며 "어느 날은 이 친구한테, 다른 날은 저 친구한테 더 사랑을 쏟는 것 같다. 나한테도 와 달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는 유니티 1st 미니앨범 'line' 발매기념 미디어 인터뷰가 열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13:20:4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