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전현무와의 열애에 대한 생각을 털어놓았다.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은 17일 한혜진과 함께 진행한 6월호 커버 및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수영복과 화이트 재킷만 입고 탄탄한 몸매를 자신있게 드러내는가 하면 화려한 글리터 룩을 입고 에지 있는 포즈를 취하거나 시크한 재킷을 걸친 한혜진의 모습이 담겼다.

  •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한혜진은 전현무와의 열애 등 대중의 관심에 입장을 밝혔다. 한혜진은 "사실 사람들의 시선에 크게 관심을 두진 않는다. 하지만 어떤 것을 선택할 때 좀 더 신중해졌다. 꼭 사람들의 관심 때문이라기 보단 나이를 먹으며 여러 시행착오을 겪었고 그러는 과정에서 나에게 맞는 것이 어떤 것인지 알게 됐다"고 했다.

  •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많은 다이어터들에게 한혜진이 자극제가 되는 것에 대해선 "타고난 신체조건 덕분에 모델이 됐고 건강한 몸매를 유지하려고 최대한 노력하지만 모두가 저처럼 음식을 가려 먹고 죽어라 운동해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다른 누군가가 될 필요는 없고 누구나 자신에게 어울리는 모습이 있다. 그걸 찾는 게 가장 중요한 것 같다"고 했다.

  • 한혜진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10:37:18   수정시간 : 2018/05/17 10:41:4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