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성범죄 피해 사실을 고백한 유튜버 양예원에 대한 궁금증이 뜨겁다.

양예원은 '커플 몰래 카메라' 컨텐츠로 남자친구 이동민과 함께 유튜브의 채널 '비글커플'을 운영 중이다.

'술 먹으러 가서 연락 안되는 남친 현장 급습' 등 여러가지 에피소드를 만들어 몰래 카메라를 설정하는 식의 컨텐츠를 제작한다.

새로운 직업군인 크리에이터로 불리기도 하며 해당 영상은 SNS와 유튜브 등을 통해 높은 조회수를 기록, 광고 수입료 등을 남길 수 있다.

한편, 양예원은 17일 자신의 SNS를 통해 3년전 피팅모델 알바를 가장한 성범죄에 피해를 입었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08:46:37   수정시간 : 2018/05/17 13:48:1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