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이리와 안아줘'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이 연쇄살인범의 아들이라 밝히며 강렬하게 등장했다.

16일 방송된 MBC '이리와 안아줘'에서는 경찰 면접을 보는 채도진(장기용)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채도진은 "혹시 경찰과 관련된 에피소드가 있냐"는 질문에 "있다"라며 "팀장님 저 알지 않냐. 경찰서에서 같이 안 뵈었습니까. 제 진술 직접 받으셨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채도진은 "아까 말씀하신 연쇄살인범 윤희재가 제 아버지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채도진의 자기소개서에는 "속죄하는 마음으로 지원한다"는 글이 쓰여있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6 22:29:0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