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스포츠플러스
'하트시그널' 출신 배우 배윤경이 완벽 시구를 선보였다.

1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KIA 타이거즈의 경기에 앞서 배윤경이 시구자로 나섰다.

이날 짧은 크롭탑 유니폼과 타이트한 블랙 진을 입고 마운드에 오른 배윤경은 모자까지 갖춰쓴 후 와인드업에 들어갔다.

배윤경은 유니폼이 올라가 허리가 드러날 정도로 힘차게 공을 던져 관중들의 박수를 받았다.

한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을 통해 얼굴을 알린 배윤경은 최근 KBS 2TV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 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6 18:59:1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