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운우리새끼' 박수홍이 패션 피플로 변신하던 도중 130불을 찾았다.

11일 재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 스페셜에서는 박수홍의 집을 찾아 리폼과 믹스매치를 전수하는 이상민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상민은 잘 입지 않던 정장을 찾아 가위질을 하며 스타일링을 시작했고, 세련된 댄디룩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이에 만족하던 박수홍은 정장 바지에서 돌연 130불을 찾아내 놀라움을 안겼다. 생각치 않던 공돈이 생긴 것. 이 돈을 일일 스타일리스트로 변신한 이상민에게 지불하자 이상민은 "지금 100불은 나한테 1,000불이다"라고 감격해 웃음을 줬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1 13:25:0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