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불타는 청춘'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불타는 청춘' 박선영이 노출에 나섰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도균, 김광규, 이하늘, 최성국, 김부용, 이연수, 강수지 앞에 오프숄더 상의를 입고 등장한 박선영의 모습이 공개됐다.

김광규는 "박 장군 옷을 바로 해라. 옷이 기울어졌다"고 장난스레 말했다. 최성국은 "너 많이 변했다"며 감탄했고 이하늘은 "누나 진짜 예뻐졌다"고 덧붙였다.

박선영은 "나 봄바람 나려고 한다. 이제 박 공주로 살 거다"고 선언했다. 이때 김국진은 "선영이 옷이 불안하다"고 말했고 이하늘은 "국진이 형이 자꾸 힐끔힐끔 쳐다본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는 프로그램.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23:38:5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