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종방연. 사진=김봉진 기자 view@hankooki.com
[스포츠한국 김봉진 기자] 배우 고원희가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한 음식점에서 열린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종방연에 참석하고 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영화감독을 꿈꾸는 불운의 아이콘 동구, 똘기 충만 생계형 배우 준기, 반백수 프리랜서 작가 두식, 세 청춘이 망할 위기에 처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서 펼치는 포복절도 청춘 드라마다. 김정현 이이경 손승원 정인선 고원희 이주우 등이 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19:47:2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